오늘은 펀치볼의 맑았던 하늘이 보고싶네요 > 둘레길후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둘레길후기

818b8fd58be9e343f5a11090f9e7d7cf_1559194963_5134.JPG
 

818b8fd58be9e343f5a11090f9e7d7cf_1559194963_5134.JPG
 

오늘은 펀치볼의 맑았던 하늘이 보고싶네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효정 (223.♡.211.75) 작성일 22-01-25 00:33 조회 175회 댓글 0건

본문

오늘은 지난 여름 다녀왔던 펀치볼의 울창한 숲길이 떠올라 방문해보았습니다.

지금쯤 펀치볼은 매서운 겨울 추위와 싸우고 있겠네요

만대벌판이라는 울창하고 끝없는 숲길을 걷다 보면...

어느새 다가온 마을과 뻥뚫린 하늘의 풍경이 떠오르는 날입니다.

그날의 웅장함은 말로 표현할 수도, 사진으로 표현할 수도 없을 거 같습니다.

봄이 오면 또 방문하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DMZ펀치볼둘레길. All rights reserved.